[포토] 황진우의 우승을 자축하는 준피티드 레이싱모델들
[포토] 황진우의 우승을 자축하는 준피티드 레이싱모델들
  • 김범준
  • 승인 2020.09.20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승리를 자축하는 준피티드 레이싱팀 레이싱모델 / 사진 = 김범준 기자
승리를 자축하는 준피티드 레이싱팀 레이싱모델 / 사진 = 김범준 기자

20일, '2020 전남GT' 슈퍼 6000 클래스 결승에서 폴 투 피니시로 완벽한 레이스를 펼치며 우승을 차지한 준피티드 레이싱팀 황진우의 우승을 팀 레이싱모델들이 자축하고 있다.

황진우는 올 시즌 팀 이적 후 예선 1위로 첫 폴 포지션을 잡고 결승 레이스에서 완벽한 레이스를 펼치며 폴투윈으로 레이스를 마쳤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