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이랜드FC 정정용 감독, '팬들을 즐겁게 해주겠다'
서울이랜드FC 정정용 감독, '팬들을 즐겁게 해주겠다'
  • 목진하 기자
  • 승인 2021.03.06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이랜드FC의 정정용 감독 /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서울 이랜드FC의 정정용 감독 /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6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2 2021’ 2라운드 서울 이랜드FC와 김천상무의 경기에 앞서 서울이랜드FC 정정용 감독이 사전인터뷰를 가졌다. 

이날 경기전 사전인터뷰에 참석한 서울 이랜드FC의 정정용 감독은 1위 소감으로 "오늘이 고비다. 일주일간 선수들과 즐겁게 훈련했다. 김천상무가 강팀이지만 홈 첫 경기이기 때문에 팬들을 즐겁게 해 주겠다"며 홈 개막전에서 승리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이어, 지난 1라운드 부산아이파크전에서 3:0 대승을 거둔 소감으로 "내 입장에서 좋았는데, 선수들이 자신감을 얻는 계기가 됐다. 지난 시즌에 문제가 됐던 결정력을 해소한 것이 고무적이다"라면서 선수들의 자신감이 큰 소득임을 강조했다. 

상대와 다르게 외국인 선수를 보유하고 있는 점에 대해 "(상대에 대해)전술적으로 잘 파악하고 있다. 공격적으로 전환했을 때 레안드로에 많은 집중을 하기 때문에 그 부분을 잘 대비하겠다"고 답했다.

마지막으로, 팀에 새로 합류한 바비오에 대해 "지난 경기에서 무리 시키지 않았다. 이번 경기도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출전 시키겠다"며 바비오가 적응할 시간이 필요함을 강조하며 인터뷰를 마쳤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