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상무 김태완 감독, '결과에 동요하지 않고 있다'
김천상무 김태완 감독, '결과에 동요하지 않고 있다'
  • 목진하 기자
  • 승인 2021.03.06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인터뷰에 참석한 김천상무 김태완 감독 / 사진 = 목진하 기자
사전인터뷰에 참석한 김천상무 김태완 감독 / 사진 = 목진하 기자

6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2 2021’ 2라운드 서울이랜드FC와 김천상무의 경기에 앞서 김천상무 김태완 감독의 사전인터뷰를 가졌다.

김태완 감독은 “있는 자원으로 잘 준비했다. 지난번 경기에 많이 혼났다”며, K리그2 쉽지 않은 무대임을 강조하며, 1부와 2부의 차이에 대해 "1부는 세밀한 부분이 있는데, 2부는 간절하고 열심히 한다"며 선수들의 간절함을 차이로 꼽았다. 

지난 경기에서 승리하지 못한 것에 대해 "결과에 동요하지 않고 있다. 과정이라고 생각하고 있다"며 시즌이 많이 남아 있음을 강조했다. 

상대팀 서울이랜드에 대해서는 "수비 조직이 좋고, 팀 전체적으로 열심히 하는 것 같다"며 상대팀에 대한 덕담을 건네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지난 경기에 빠진 선수들의 상태에 대해 "훈련을 잘 하지 못했다. 당분간 힘들 것으로 본다. 3월까지는 힘들 것으로 본다"며 인터뷰를 마쳤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