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엑스타레이싱 승리를 기원하는 레이싱모델 유다연, 김유민
[포토] 엑스타레이싱 승리를 기원하는 레이싱모델 유다연, 김유민
  • 진영석 기자
  • 승인 2020.12.02 2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 용인스피드웨이에서 열린 2020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에서 금호타이어 레이싱모델 유다연과 김유민이 결승 그리드에 나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엑스타 레이싱팀은 7-8 더블라운드를 맞이해 7라운드는 루키 노동기와 이정우가 1, 2위 원투피니시로 우승을 가져왔고, 8라운드에서는 정의철이 2위를 하며 시즌 챔피언과 팀 챔피언을 석권하며 왕좌에 올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