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인터뷰] 수원삼성 이임생 감독, "계속해서 최선을 다 하겠다"
[K리그1 인터뷰] 수원삼성 이임생 감독, "계속해서 최선을 다 하겠다"
  • 목진하 기자
  • 승인 2020.07.05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삼성 이임생감독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수원삼성블루윙즈 이임생 감독 /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4일 8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 1 2020' 10라운드 FC서울과의 '슈퍼매치'에서 3:3으로 무승부를 거둔 수원삼성블루윙즈의 이임생 감독은 경기 후 공식 인터뷰에서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줘서 고맙고, 서울전에서 승리를 하려고 많은 노력을 했는데, 승리를 못해서 아쉽고, 계속해서 최선을 다해가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또한, 오늘 경기력에 대해선는 "박상혁이 잘해줬다고 생각한다. 후반전에 그런 부분을 줄여가는 것이 숙제인 것 같다."고 말하며, 지속적인 후반 실점에 대해서는 "후반에 체력이 소진하게되면 집중력이 떨어지는 것은 맞고, 커뮤니케이션을 통해서 이런 부분을 커버해야 할 것 같다."는 평을 남겼다. 

염기훈과 관련한 질문에는 "서울과의 경기였고, 본인이 조금이라도 팀에 기여하고 싶다는 의지가 강했다."고 전하며, 전반에 활약한 박상혁헤 대해서도 "테크닉적으로 우수한 선수이지만, 피트니스적인 문제는 본인이 끌어올려야 할 부분이다. 그리고, 염기훈이 20~30분이라도 팀에 기여하겠다고 해줘서 감사하다."며 두 선수에 대한 감사함을 표현했다. 

타가트에 대해서는 "타가트의 강점은 박스내에서 찬스가 났을 때 집중력이 강한 것이다. 오늘 두 골을 넣은 것은 다른 경기보다 집중력이 있었고, 김건희 선수가 첫 골을 넣은 것도 긍정적으로 본다. 막판에 계속 실점하는 것은 숙제이다."며 타가트, 김건희 두 선수에 대해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여름이적 시장에 대해서는 "구단과 대화를 하고 있지만, 쉬운 부분은 아닌 것 같다. 그래도, 마지막까지 대화를 해보려 하고 있다."며 아쉬움을 남기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