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인터뷰] FC서울 최용수 감독, "따라갈 수 있는 경기를 한점에 긍정적"
[K리그1 인터뷰] FC서울 최용수 감독, "따라갈 수 있는 경기를 한점에 긍정적"
  • 목진하 기자
  • 승인 2020.07.05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C서울 최용수 감독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FC서울 최용수 감독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4일, 오후 8시에 열린 수원삼성블루윙즈와 '하나원큐 K리그1 2020' 10라운드 '슈퍼매치'에서 3대 3으로 무승부를 거둔 FC서울의 최용수 감독은 경기 후 공식 인터뷰에서 "후반에 균형을 맞추려 시도했고, 2톱에서 3톱으로 변화를 줬다. 승리를 못했지만 따라갈 수 있는 경기를 한 것에 긍정적으로 생각한다."는 소감을 밝히며, 경기와 관련해서는 "심적으로 연패를 끊고 난 후에 부담을 내려놓게 됐다. 조영욱 선수가 자기가 가진 부분을 120% 보여줬다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두경기 연속 패널티킥을 내준 수비수 윤영선에 대해서는 "팀에 적응하는 시기라 생각한다. 박스안에서 PK를 준다는 것은 잘못된 것이지만, 능력이 있는 선수이기에 호흡을 맞추다보면 좋은 모습을 보일 것이라 생각한다."며 윤영선을 격려했다. 전반종료 후 김남춘의 교체에 대해서는 "상대가 볼을 소유할 수 있는 순간을 줄이고, 볼을 차단을 하는데 중점을 뒀는데 주효하지 않았나 싶다."는 평을 남겼다. 

마지막으로 여름 이적시장에 대해서는 "어느 포지션에 보강을 할지는 다 아는 사실이고, 구단과 상의해서 속도를 높여야 할 것으로 보인다."는 답변과 함께 주세종의 거취(감바오사카 이적설)에 대해서는 "내가 이야기할 부분은 아니고, 긍정적으로 팀 훈련에 잘 참여하고 있다."며 인터뷰를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