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스크린 에브리웨어' 실현할 미래 디스플레이 공개 확정…'퍼스트 룩 2021'
삼성전자, '스크린 에브리웨어' 실현할 미래 디스플레이 공개 확정…'퍼스트 룩 2021'
  • 신미영 기자
  • 승인 2020.12.24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퍼스트 룩 2021 초청장. / 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차세대 디스플레이를 전격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다음달 6일(미국 동부시간) 뉴스룸과 유튜브 채널에서 ‘퍼스트룩 2021’ 행사를 연다고 22일 초청장을 발송했다.

초청장은 한종희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사장 서명을 담았다. 디스플레이 신제품 공개 행사로 추정되는 이유다.

배경은 디스플레이로 보이는 실루엣을 담았다. 표면적으로 보여지는 제품은 5개다.

가운데는 대형 TV 형태를 띄고 있다. 삼성전자가 내년 출시를 예고한 미니LED일 가능성이 높다. 미니 LED TV는 LED 소자를 활용한 차세대 TV로, QLED 라인업에 속할 전망이다.

아울러 중앙 오른쪽 하단에는 모니터로 추정되는 제품이 있다. 일각에서는 삼성전자가 퀀텀닷 올레드 제품을 모니터에 적용할 것으로 예상했던 상황, 그 제품으로 예상해볼 수 있다.

라이프스타일 TV도 대거 새로 나올 것으로 보인다. 왼쪽에는 빔 프로젝터 더 프리미어, 가운데에는 세로 TV, 오른쪽에는 더 세리프 외관으로 보이는 제품을 나타냈다. 연식을 바꾸면서 성능을 업그레이드 하거나, 미니 LED나 퀀텀닷 OLED 디스플레이를 채택할 수도 있다.

삼성전자는 초청장과 함께 콘텐츠 확대 전략도 발표했다. ‘삼성 TV 플러스’가 주인공이다.

삼성 TV플러스는 12개 국가에 제공되는 무료 콘텐츠 서비스로, 인터넷만 연결하면 영화와 드라마 등 다양한 영상을 즐길 수 있다.

삼성전자는 내년 제공 국가를 24개 국가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다양한 업체들과 연계해 콘텐츠도 늘리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