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 iF 디자인 어워드서 2관왕 달성
만트럭버스, iF 디자인 어워드서 2관왕 달성
  • 미디어룩 취재부
  • 승인 2019.03.25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용차 생산업체 만트럭버스가 독일 뮌헨에서 열린‘2019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차세대 트럭 및 버스로 2관왕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만트럭버스는 이번 어워드에서 전기트럭 ‘MAN CitE’로 프로페셔널 콘셉트 모빌리티 부문 금상, 신형 ‘만 라이온스 시티버스’로 자동차 부문 본상을 수상하며 iF 디자인 어워드 4년 연속 수상했다.

이번 2019 iF 디자인 어워드 ‘프로페셔널 컨셉 모빌리티’ 부문 금상을 수상한 ‘MAN CitE’는 만트럭버스가 지난 2018 독일 하노버 상용차 모터쇼에서 선보여 큰 화제를 일으킨 컨셉카로 100% 전기트럭이다. 곧 양산을 앞둔 MAN CitE는 도심 내 배달 및 운송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iF 디자인 어워드 심사위원들은 “캡 내부는 모든 통신 장치의 통합으로 매우 세련되었으며, 전방 유리의 탁 트인 디자인으로 운전자의 공간을 보다 밝고 투명한 분위기로 개선했다. 또한 외관은 기능적인 부분을 통합하고 차체를 명확하게 분리하여 스타일을 살렸다. 이 같은 특징들이 MAN CitE를 더욱 혁신적이고, 미래지향적으로 만들어준다”고 말했다.

홀거 쿠스 만트럭버스 디자인총괄은 이번 수상에 대해 “올해 트럭과 버스 부분에서 모두 상을 받은 것은 우리의 상용차 디자인이 세계 최고라는 것을 입증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