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 실시...사회복지단체 차량 30대 기증
한국지엠,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 실시...사회복지단체 차량 30대 기증
  • 미디어룩 취재부
  • 승인 2019.01.31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하 한국지엠 복지재단)은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 차량 기증식’을 갖고, 전국 사회복지기관 30곳에 쉐보레 스파크 30대를 전달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날 기증식에는 카젬 한국지엠 사장을 비롯해 임한택 전국금속노조 한국지엠지부장, 차준택 부평구청장, 정명한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쉐프 이연복 홍보대사, 각 사회복지단체 대표 100여 명이 참석했다. 

사회복지기관 및 시설을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은 인천사회복지 공동모금회 주관으로 진행됐다. 

전국 231개 사회복지 기관으로부터 신청을 받아  이 중 심사 기준에 부합한 아동, 장애인, 노인, 다문화가족 등 다양한 분야의 사회복지단체 30 곳에 차량이 지원됐다. 전달된 스파크는 앞으로 사회복지사 및 기관들의 발이 되어 각 지역의 사회복지 서비스 대상자들에 대한 접근성 및 서비스 향상을 위해 사용될 예정. 

카허 카젬 사장은 “역경에도 포기하지 않고 끊임없이 도전하는 가치를 함께 나누기 위해 진행해 온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이 지역사회의 큰 호응 속에 마무리 됐다”며, “설을 앞두고 오늘 전달되는 스파크에 쉐보레의 불굴의 도전 정신이 함께 전달돼,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이 새해엔 더 큰 용기와 희망을 갖게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