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아이파크, 젊음과 강인함을 담은 유니폼 'Young&Strong Red' 공개
부산아이파크, 젊음과 강인함을 담은 유니폼 'Young&Strong Red' 공개
  • 목진하 기자
  • 승인 2021.02.15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아이파크의 2021시즌 유니폼 'Young&Strong Red) / 사진 = 부산 아이파크 제공
부산 아이파크의 2021시즌 유니폼 'Young&Strong Red) / 사진 = 부산 아이파크 제공

부산아이파크가 2021시즌을 앞두고 아디다스의 콘디보21를 기반으로 한 유니폼 'Young&Strong Red'를 발표했다. 이로써, 부산은 지난 2014년부터 8년 연속 아디다스의 유니폼을 사용하게 됐다. 

‘Young&Strong Red’라고 이름 지어진 이번 유니폼은 팀 전체적으로 ‘뉴빌딩’에 들어가며 평균 연령은 낮아졌지만, 더 강한 부산다운 모습을 기대하는 염원을 담아 만들어 졌다. 

페레즈 감독 선임 이후 유망한 선수들의 영입과 어린 선수들을 육성하며 젊고 단단한 팀을 만들어가고 있다. 

디자인적으로는 카무플라주를 연상시키는 패턴을 차용하여 빈티지하면서도 세련된 느낌을 주었으며, 이전 유니폼보다 얇고 가벼운 소재가 쓰여 땀 배출이 용이하고 경기력 향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부산은 "아디다스 차원에서 해양 플라스틱 폐기물을 재활용한 ‘프라임블루’라는 소재로 만들어져 친환경을 추구한다는 특징이 있다"고 밝혔다. 

부산은 부산 고유의 상징을 곳곳에 배치해 구단만의 특색 있는 유니폼으로 탈바꿈시킨 가운데, 목 뒤에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마이부산’이라는 구단의 슬로건을 삽입했으며, 시즌을 시작하기에 앞서 젊고 역동적인 브랜드 콘셉트를 내세운 부산은 그에 맞게 마이부산의 디자인도 변형했다. 그리고, 유니폼 상의 하단 좌측에는 구단 공식 상품을 나타내는 ‘2021 오피셜 키트’ 인증 탭도 들어갈 예정이다. 

부산아이파크는 "이번 유니폼을 선정하기 이전에 코칭스텝, 유스 코칭스텝을 대상으로 국내외 10여 개 브랜드에 대해 품평회를 거쳐 퀄리티를 검증했으며, 옷의 질감, 땀 흡수 능력, 무게 등 세밀한 부분에서 블라인드 비교 평가를 한 결과 부산은 디시 한 번 아디다스 용품을 사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부산의 베테랑 수비수 강민수는 "작년과 비교해서 소매가 편하고 조금 더 타이트하게 몸에 밀착되어 전체적인 핏이 좋아졌다. 경기할 때 도움이 될 것 같다"고 새 유니폼에 대해 평가했으며, 2021시즌 유니폼은 다음 주 중 리뉴얼 되는 공식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구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