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4㎡ 오피스텔… 매매가 상승률 전년 비 2배 증가
84㎡ 오피스텔… 매매가 상승률 전년 비 2배 증가
  • 김지훈 기자
  • 승인 2020.12.28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힐스테이트 감삼 센트럴’ 투시도. (현대엔지니어링)

올해 분양시장에서 전용면적 84㎡ 주거용 오피스텔의 인기가 뜨겁다. 대출, 세금, 청약 규제 등으로 아파트 분양의 진입장벽이 높아지면서 주거용 오피스텔로 내 집 마련을 하려는 수요자들이 늘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최근 공급되는 주거용 오피스텔의 전용면적 84㎡ 타입은 ‘투룸’ 이상 평면에 넉넉한 수납공간 등 아파트 못지 않은 상품을 갖춘 경우가 많다. 여기에 아파트 대비 규제에서 자유롭고, 비교적 합리적인 가격을 갖췄다는 점도 인기 요인으로 꼽히고 있다.

올해 12월 청약을 받은 대전 도안신도시 ‘힐스테이트 도안 2차’ 오피스텔은 516실 모집에 3만4740건이 접수돼 평균 67.32대 1의 경쟁률에 이어 계약에서도 단기간 완판을 기록했다.

또 같은 달 대구 중구에서 분양한 ‘중앙로역 푸르지오 더 센트럴’ 오피스텔의 경우 70실 모집에 5,262건이 접수돼 평균 75.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중 최고 경쟁률은 전용면적 84㎡A 타입으로 35실 모집에 3,634건이 접수돼 103.8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두 단지 모두 전 호실 전용면적 84㎡로 구성돼 높은 호응을 얻었다.

이처럼 전용면적 84㎡ 오피스텔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매매가도 높은 상승세를 보인다. 부동산114 자료를 보면 전국 오피스텔 전용면적 61~85㎡ 이하 오피스텔 3.3㎡당 매매가는 지난 1년간(‘19년 11월~’20년 11월) 8.16% 올랐다. 이는 전년 동기(‘18년 11월~’19년 11월) 같은 면적 오피스텔 상승률 2.94%의 2배를 웃도는 상승률이다.

개별 단지로 살펴봐도 마찬가지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를 보면 경기도 고양시 ‘힐스테이트 일산(‘19년 3월 입주)’ 전용면적 84㎡는 올해 12월 8억원에 거래돼 분양가 3억5,250만원~3억6,490만원 대비 약 4억4,000만원 이상 올랐다. 또 11월 대구 수성구 ‘범어 라온프라이빗(‘16년 11월 입주)’ 전용면적 84㎡는 11월 4억6,000만원에 거래돼 분양가 3억3,390만원 대비 약 1억2,000만원 이상 올랐다.

업계에서는 주거용 오피스텔이 청약 가점이 낮은 신혼부부나 2030세대에게 각광받으면서 2~3인 가구가 살기 적합한 전용면적 84㎡가 대표적인 주택형으로 자리잡고 있다는 분석이다. 여기에 전세난 및 분양가 상한제 등의 영향으로 아파트 공급이 줄어들면서 주거용 오피스텔에 수요 쏠림 현상이 확대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아울러 오피스텔은 추후 아파트 청약 시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는 데다 재당첨 제한이 없고, 주택담보대출이 최대 70%까지 가능하다. 또한 정부의 지방세법 개정안 이후 아파트 분양권을 취득하면 최대 12%의 취득세율을 적용 받게 되는 반면, 오피스텔 분양권은 취득 시 주택 수에서 제외된다는 장점도 있다.

업계 관계자는 “아파트에 집중된 규제의 영향으로 비교적 접근성이 높은 주거용 오피스텔에 수요가 몰리면서 시세 차익을 기대하기 어려웠던 오피스텔에도 높은 프리미엄이 붙는 추세다”라며 “아파트 전용면적 84㎡가 국민 주택형으로 불렸던 것처럼 오피스텔도 전용면적 84㎡가 대표적인 주거용 상품으로 자리잡고 있다”고 말했다.

이러한 가운데 전용면적 84㎡를 주력 상품으로 내세운 주거용 오피스텔이 눈길을 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대구광역시 달서구 감삼동 일원에서 주거복합단지 ‘힐스테이트 감삼 센트럴’을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5층~지상 최고 45층, 아파트 2개동, 전용면적 84~175㎡ 393세대, 오피스텔 1개동, 전용면적 84㎡ 119실, 단지 내 상업시설인 ‘힐스 에비뉴 감삼 센트럴’로 구성된다.

GS건설은 경기도 성남시 고등지구 C1~C3블록에서 선보이는 ‘판교밸리자이’의 사이버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 지하 2층~지상 14층, 15개동, 아파트 전용면적 60~84㎡ 350가구와 주거용 오피스텔 전용면적 59~84㎡ 282실로 구성된다.

KCC건설은 부산광역시 동래구 안락동 일원에서 ‘안락 스위첸’을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37층, 2개동, 총 234세대 규모로 아파트 전용면적 84~101㎡ 220세대,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84㎡ 14실로 구성되며, 지상 1층에는 근린생활시설도 들어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