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L] 서울 이원준 대행, '선수들의 이기고자 하는 의지가 강하다'
[ACL] 서울 이원준 대행, '선수들의 이기고자 하는 의지가 강하다'
  • 목진하 기자
  • 승인 2020.11.26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치앙라이와의 리턴매치에 앞서 사전인터뷰에 참석인 FC서울 이원준 감독대행 /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치앙라이와의 리턴매치에 앞서 사전인터뷰에 참석인 FC서울 이원준 감독대행 /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한국시간으로 27일 오후 10, 카타르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AFC 챔피언스리그 E조 조별예선' 치앙라이 유나이티드와 FC서울의 리턴매치에 앞서, 26일 오후 사전인터뷰가 열렸다. 

이날 사전인터뷰에 참석한 FC서울의 이원준 감독대행은 "지난 경기 우리가 5:0으로 대승을 거뒀기 때문에 내일 경기는 상대가 더욱 강하게 경기에 임할 것을 예상한다"며, "우리도 하나로 뭉쳐서 잘 준비해서 임하겠다. 선수들의 컨디션도 좋고 이기고자 하는 의지도 매우 강하다. 내일 반드시 승리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이어, 이번 대회의 어려운 점에 대해서는 "경기 일정이 빡빡하기 때문에 환경적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것 같다. 그러나, 이러한 환경에 빠르게 적응하는 것 역시 중요한 역할인 것 같다"며, "생활에 큰 불편함은 없다. 방역도 잘되어있고 시설도 훌륭하다. 숙소에서 선수들간 커뮤니케이션도 원활하고 음식도 만족스럽다. 특히 구단에서 불편함이 없도록 적극 지원을 해줘서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구단에게 고맙다"고 답하며, 구단의 지원과 인프라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또한, 카타르의 경기운영 방식에 대해서는 "경기 운영은 매우 잘 되고 있다. 이번 대회가 아무 탈없이 잘 마무리된다면 카타르에 대한 아주 좋은 이미지가 될 수 있을 것 같다. 카타르가 월드컵 준비를 매우 잘 하고 있음을 전세계에 알릴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하며 카타르 축구협회의 경기운영에 대해서 긍정적으로 답했다. 

마지막으로, 다가오는 경기의 선수구성에 대해서는 "축구라는 것은 항상 변수가 있다. 지난 경기처럼 우리가 또 다시 쉽게 이긴다는 보장은 없다"며, "우리는 철저하게 대비를 하고 준비하고 있다. 선발 멤버는 최고의 컨디션을 가진 선수들이 출전할 것이다"고 답하며 인터뷰를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