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L] FC서울 이원준 대행, '매 경기 결승이라 생각하고 임하겠다'
[ACL] FC서울 이원준 대행, '매 경기 결승이라 생각하고 임하겠다'
  • 목진하 기자
  • 승인 2020.11.21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베이징 궈안과 경기에 앞서 공식인터뷰에 참석한 FC서울 이원준 대행 /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20일 베이징 궈안과 경기에 앞서 공식인터뷰에 참석한 FC서울 이원준 대행 /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한국시간으로 21일 오후 7시, 카타르 에튜케이션 시티에서 열리는 'AFC 챔피언스리그 E조 조별예선' FC서울과 베이징 궈안의 경기에앞서, 20일 오후 카타르 현지에서 공식 미디어데이가 열렸다. 

이날 공식인터뷰에 참석한 서울의 이원준 감독대행은 "우리가 한국에서부터 ACL 대비하여 차근차근 준비한대로 내일 경기를 풀어나간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며, "선수단 모두가 한마음 한 뜻으로 똘똘 뭉쳐서 최선을 다하여 내일 경기에 임할 것이다"라는 각오를 밝혔다. 

이어서, 최근 어려운 경기를 펼친 서울이 분위기 반전을 할 수 있을 것이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팀이 어려운 상황을 겪었지만, 이번 대회를 위해서 모두가 집중해서 준비해왔다. 자신감을 가지고 대회에 임하고, 최선을 다해서 좋은 결과를 가져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하며 자신감있는 포부를 밝혔다. 

또한, ACL의 목표에 대해서는 "목표는 당연히 우승이다. 매경기 결승전이라고 생각하고 경기에 임할 각오를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대회를 준비하는 과정에 대해서는 "상당히 힘든 대회가 될 것이다. 선수들이 체력적으로나 멘탈적으로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히며, "제한된 공간에서 쉬면서 다음 경기를 준비하기 때문에 경기에 대한 압박감과 스트레스를 충분히 풀 수 있는 상황도 아니다. 이번 대회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선수들이 멘탈적으로 지치지 않고 잘 회복하는 것이고, 선수들과 많은 이야기를 통해서 스스로 모두가 경기에 집중하도록 만들어내는 것이다. 훈련보다 회복을 잘하는 것에 집중하겠다"고 답하며, 회복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인터뷰를 마쳤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