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인도네시아 미래 인재 육성 박차
현대차그룹, 인도네시아 미래 인재 육성 박차
  • 윤지성 기자
  • 승인 2020.11.17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그룹이 한국에서 진행 중인 소셜벤처 육성 사업 플랫폼 ‘H-온드림 사회적기업 창업 오디션’ 프로그램 운영 노하우를 토대로, 인도네시아에서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한 창업 지원에 나섰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13∼14일(현지시간) 이틀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현대 스타트업 챌린지’ 데모데이 및 시상식을 개최하고 첫 사업 성과를 공유했다고 16일 밝혔다.

인도네시아의 교육·환경·일자리와 관련된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새로운 가치 창출을 꿈꾸는 청년 ‘체인지 메이커’를 선발하는 이번 현대 스타트업 챌린지 프로그램에는 316개 팀이 지원했다. 이 중 최종 선발된 10개 팀은 전문가의 경영 컨설팅을 받는다.

또, 이번 데모데이를 통해 사업을 홍보하고 투자유치를 할 기회가 주어졌다. 팀당 기본 1000만 원에서 최대 5000만 원까지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선정된 팀들의 주요 사업내용은 △장애인 이동 지원 및 일자리 마련을 위한 서비스 사업 △밀가루 대체식품 제조업 △유기 폐기물 관련 친환경 사업 △농촌지역 고용창출을 위한 디지털 마케팅 교육사업 △데이터 관리를 통한 양식업 지원사업 △학습교재 무료 배포를 위한 출판 공유 플랫폼 사업 등이다. 모두 다양한 분야에서 공공의 이익을 추구하는 창업 아이템으로 구성됐다.

웨비나(온라인 비대면 형식의 세미나) 형식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인도네시아 투자조정청 장관, 창조경제관광부 차관 등 정부 관계자와 창업 전문기관, 투자 관계자 등 약 5000명이 참관하며 미래인재 육성 및 일자리 창출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반영했다.

현대차그룹은 향후 인도네시아뿐만 아니라 다른 아시안 국가들로 이 프로그램을 확대해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