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트로엥 타고 '하동군' 한달 살기 프로젝트
시트로엥 타고 '하동군' 한달 살기 프로젝트
  • 윤지성 기자
  • 승인 2020.10.20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트로엥의 공식 수입사 한불모터스가 경상남도 하동군의 한 달 살이 사업에 ‘C5 에어크로스 SUV’와 ‘그랜드 C4 스페이스투어러’를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하동군은 올해부터 경상남도가 주관하는 한 달 살이 여행사업의 일환으로 ‘흥미진진한 하동에서의 일상’을 진행하고 있다. 한불모터스는 대자연의 아름다움과 풍요로운 일상을 간직하고 있는 하동군에 시트로엥의 대표 모델을 지원함으로써 편안함과 즐거움을 추구하는 브랜드의 핵심 가치를 전달할 계획이다.

‘흥미진진한 하동에서의 일상’ 중 시트로엥이 한 달간 자동차를 지원하는 ‘다함께 다다다(茶茶茶)’는 전통수제차 경험을 비롯해 하동 10경을 주제로 한 자유여행으로 국제 슬로시티로 선정된 하동의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12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매주 8명의 참가자로 구성된 총 5팀은 일주일간 C5 에어크로스 SUV 또는 그랜드 C4 스페이스투어러를 자유롭게 이용하며 하동군의 유서 깊은 전통차 역사와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

송승철 한불모터스 대표이사는 “지난 101년간 편안하고 즐거운 이동을 위해 노력해 온 시트로엥은 조금은 느리지만 전통과 자연을 보존하며 여유롭고 평온한 삶을 추구하는 하동군의 가치에 깊이 공감한다”며 “이번 지원을 시작으로 하동군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시트로엥이 추구하는 편안함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에 한불모터스가 지원하는 C5 에어크로스는 준중형 SUV 모델로 어댑티브 크루즈컨트롤을 포함한 최대 19가지 주행보조 시스템이 작동돼 운전자의 안전한 운행을 돕는다.

7인승 MPV 그랜드 C4 스페이스투어러는 1.5ℓ BlueHDi 엔진을 탑재했고 마사지 기능이 포함(1열)된 가죽시트와 전동식 테일게이트, 포레스트 블루 외관 컬러 추가 및 새로운 17인치 휠을 적용하는 등 상품성을 대폭 강화한 2021년형 모델로 지난 9월 출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