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레이스 3전, 1-2라운드 부진을 떨쳐네고 예선 2위를 기록한 서한GP 김중군
슈퍼레이스 3전, 1-2라운드 부진을 떨쳐네고 예선 2위를 기록한 서한GP 김중군
  • 김범준
  • 승인 2020.07.04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3라운드 경기가 용인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됐다. / 사진 = 김범준 기자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3라운드 경기가 용인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됐다. / 사진 = 김범준 기자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3라운드 예선전이 4일 용인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되는 가운데 서한GP 김중군이 1-2라운드 부진을 떨쳐내고 1분55초369로 예선 2위를 기록했다.

 

Q. 1-2 라운드 경기에서 많이 힘들었다. 1-2 라운드경기에 대한 소감은?

A. 영암전 때에는 외부적인 환경적인 요소 때문에 타이어 컨디션이 많이 안좋았습니다. 이러한 영향이 양 라운드에 이어지다 보니 결과를 고전했습니다. 레이스가 끝나고 짧은 준비 기간동안 팀에서 용인전에 대한 레이스카 셋업을 다시 준비해줘서 원래 컨디션을 다시 찾을 수 있었습니다.

3라운드 예선 2위를 기록하며 1-2라운드 부진을 털어낸 김중군의 예선 레이스 / 사진 = 진영석 기자
3라운드 예선 2위를 기록하며 1-2라운드 부진을 털어낸 김중군의 예선 레이스 / 사진 = 진영석 기자

Q. 올 시즌 첫 포디움 도전이다. 내일 경기 어떻게 준비할것인가?

A. 날씨가 많이 더워졌고 아무래도 타이어 관리에 집중하며 레이스 후반까지 페이스를 이어가는 것이 목표이고, 김재현 선수와 김종겸 선수도 마찬가지일 것 같다. 그러기에 컨디션 떨어지지않게 레이스를 완주하면 좋은 결과가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Q. 김재현은 앞이고 용인전에 강한 김종겸과, 조항우는 뒤에 있다. 내일 경기 전략은?

A. 김재현 선수가 앞에 있지만 경기 초반 빨리 추월을 시도해서 작년 개막전 모습을 다시 볼 수 있게 만들고 싶습니다.

 

1-2라운드 부진을 딪고 3라운드 예선 2위를 기록하며 결승전 유리한 위치를 확보한 김중군의 앞은 폴포지션 볼가스 모터스포츠 김재현이 지키고 있고 그 뒤를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 김종겸과 조항우가 바로 뒤에 위치해 결승전을 맞이한다. 

슈퍼레이스 3라운드 결승전은 7월 5일 오후 3시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진행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