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드라마 마케팅 시동…JTBC 신작에 전차종 투입
쌍용차, 드라마 마케팅 시동…JTBC 신작에 전차종 투입
  • 윤지성
  • 승인 2020.02.28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자동차가 새롭게 방영되는 감성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이하 날씨가…)’를 제작 지원하며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연계 마케팅을 펼쳐 나간다고 25일 밝혔다.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JTBC의 신작 월화드라마 ‘날씨가…’는 명작 드라마 ‘연애시대’로 깊은 인상을 남긴 한지승 감독이 연출, 아름다운 영상미와 완성도 높은 스토리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서울 생활에 지쳐 고향 북현리로 내려간 해원(박민영)이 독립 서점을 운영하는 은섭(서강준)을 다시 만나게 되며 펼쳐지는 가슴 따뜻한 서정 멜로드라마로 지난 24일 오후 9시 30분 첫 회가 전파를 탔고 총 16부 방영(BTV/olleh/U+ 채널 15 공통, 그 외 14~20번)될 예정이다.

차량은 배역 특성을 고려해 주인공 은섭이 코란도를, 그의 라이벌 영우(김영대)가 G4 렉스턴, 해원 이모 친구 수정(이선희)이 티볼리를 타고 등장할 예정이라고 쌍용차 관계자는 설명했다.

코란도는 역동적이고 세련된 디자인과 디지털 인터페이스 블레이즈 콕핏(Blaze Cockpit), 첨단주행보조 딥컨트롤(Deep Control)을 비롯한 첨단기술이 조화를 이룬 준중형 SUV로, 2019년 신차안전도평가(KNCAP) 1등급을 획득하며 최고 수준의 안전성을 입증한 엔트리 패밀리카 모델이다.

G4 렉스턴은 대형 SUV만의 여유로운 공간 활용은 물론 나파가죽시트와 퀼팅 인테리어 등 고급 소재, 편의사양을 적용해 탑승객에게 최고 수준의 안락함을 선사한다.

티볼리는 설명이 필요 없는 대한민국 소형 SUV의 아이콘으로, 뛰어난 스타일과 상품성은 판매량과 고객들의 입소문에 의해 꾸준히 인정 받고 있다.

쌍용차는 대한민국 예능 프로그램의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 가고 있는 TV조선의 ‘미스터 트롯’에 우승자 경품으로 G4 렉스턴을 제공하는 등 고객들의 즐거움과 함께하는 엔터테인먼트 연계 마케팅을 이어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