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밤의 음악회 2019 율현공원 ‘별꽃페스티벌’ 개최
가을밤의 음악회 2019 율현공원 ‘별꽃페스티벌’ 개최
  • 이수진
  • 승인 2019.09.17 2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8일 토요일 오후 6시부터 서울 강남구 율현동에 위치한 율현공원에서 ‘별과 꽃이 있는 초가을 밤의 정취를 시민과 함께’라는 주제로 2019 율현공원 ‘별꽃페스티벌’ 음악회가 개최된다.

서울특별시 동부공원녹지사업소 주최로 열리는 이번 공연은 율현공원이 2016년 6월에 조성된 후 최초로 열리는 야외음악회다. 율현공원 잔디광장 특설무대에서 진행될 이번 음악회는 18시부터 열릴 시민아티스트 공연을 시작으로 19시부터는 서울팝스오케스트라의 연주회로 인기가수 조관우, 뮤지컬배우 박해미, 소프라노 이해원, 팝페라 그룹 포마스(FOR MAS) 등이 출연해 설레는 가을밤을 아름답게 장식할 예정이다. 

시민과 공원이 하나가 되는 의미에서 18시부터 열리게 되는 시민아티스트 공연에는 지난해 4월 싱글앨범으로 데뷔한 키즈걸그룹 ‘베리포(BERRY4)’의 깜찍한 공연을 시작으로 강남구 지역 예술 단체인 ‘태화 토마토 어린이중창단’, 리코더 합주단 ‘마술피리’가 함께하며 클래식 명곡들을 밴드음악으로 재해석한 아트록그룹 ‘아룸앙상블’이 시민무대의 대미를 장식하게 된다. 

바로 이어질 19시 본 공연은 야외음악회의 분위기에 걸맞은 서울팝스오케스트라(지휘-하성호)의 연주로 그리그의 ‘페르퀸트-아침’이 아름다운 율현공원의 전경이 담긴 영상과 함께 막을 열게 되며, 스크린과 함께하는 영화음악을 통해 관람객의 눈과 귀를 즐겁게 만들 계획이다. 

이후 촉망받는 신예 소프라노 이해원의 성악곡, 대중가수 조관우의 오케스트라 협연으로 이어지며, 인기배우 박해미의 유명 뮤지컬 하이라이트, 마지막으로 JTBC 팬텀싱어 에서 폭발적인 가창력을 인정받고 실력만큼이나 좋은 입담을 자랑하는 멤버들(박승주, 최용호, 신명근, 김용호)로 구성된 팝페라 그룹 포마스가 관람객과 하나가 되어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연은 전석 무료공연으로 진행되고 사전 초대권이 없어도 상시 개방되어 있는 율현공원의 특성상 남녀노소 누구나 찾아와서 편히 감상할 수 있다. 

토브콤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처음으로 개최되는 율현공원 야회 음악회인 만큼 모든 시민이 즐겁고 감동 넘치는 관람을 할 수 있는 행사를 개최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