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앤쇼핑, 첫 쇼케이스 '1st 패션 바이브' 개최
홈앤쇼핑, 첫 쇼케이스 '1st 패션 바이브' 개최
  • 김지훈 기자
  • 승인 2019.09.17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광효·간호섭·강민조 디자이너 외 다수 셀럽 참석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사진=중소기업중앙회.

홈앤쇼핑은 18일 오후 6시 창립 이래 첫 패션 쇼케이스인 ‘1st 패션 바이브’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홈앤쇼핑은 트렌드의 흐름과 함께 FW 시즌 분위기를 만들어갈 패션 쇼케이스를 서울 마곡동 본사에서 진행한다. 홈앤쇼핑의 패션 PB상품인 ‘엘렌느’,‘슬로우어반’을 포함한 많은 중소기업 패션 브랜드들의 2019 FW 시즌 다양한 제품들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뜻 깊은 행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행사는 패션 전문 모델들의 워킹을 통한 밍글링쇼 1부와 2부로 구성되며, 밍글리쇼가 끝난 후 자유로운 분위기의 커뮤니케이션 파티가 전문 DJ의 디제잉과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행사는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파리컬렉션에 참가한 장광효 디자이너,‘엘렌느’와‘슬로우어반’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간호섭 교수, 여배우들이 사랑하는 브랜드로 유명세를 타고 있는‘맥앤로건’의 로건 디자이너 등 많은 셀럽이 참여할 예정이다.

‘1st 패션 바이브’는 홈앤쇼핑의 ‘중소기업과의 상생’이라는 모토를 바탕으로 기획되었고 우리나라 중소기업과 홈앤쇼핑의 화합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홈앤쇼핑 관계자는“중소기업 패션 브랜드는 대중들에게 노출될 기회가 많지 않은 것이 사실이다”며“앞으로 패션 카테고리를 강화하면서 중소기업의 패션 브랜드들과 상생을 이루어 나가며 K-패션의 허브 유통채널로서 독보적인 차별화를 가져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