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경궁, 추석연휴 행사 ‘궁궐에 내려온 보름달’ 진행
창경궁, 추석연휴 행사 ‘궁궐에 내려온 보름달’ 진행
  • 이수진
  • 승인 2019.09.07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연휴 기간인 12일부터 14일까지 창경궁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이 한가위 정취를 충분히 느껴볼 수 있도록 보름달 행사가 마련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창경궁관리소(소장 김상영)에서 창경궁 풍기대 주변에 대형 달 모형을 설치해 보름달을 연출한 ‘궁궐에 내려온 보름달’ 행사를 오는 12일부터 22일까지 열흘간 운영한다고 밝힌 것.

‘궁궐에 내려온 보름달’ 행사는 12일부터 22일까지 기간 중 오후 7시부터 8시30분까지 달 모형에 조명이 들어오며, 밤이 깊을수록 더욱 선명한 보름달의 모습을 연출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12일부터 14일까지 추석 연휴기간 중에 창경궁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에게는 한가위 정취를 느껴보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다. 

 

 

다양한 부대 행사도 함께 열릴 예정이다. 먼저, 7일에는 창경궁 대온실 앞에서 ‘달밤의 과학’이 열린다. 달, 목성, 토성과 가을철 별자리를 관측할 수 있어 가을로 들어선 궁궐의 자연 속에서 역사와 과학문화를 함께 체험할 수 있다. 7일과 14일에는 통명전 앞에서 오후 7시 30분부터 오후 8시 20분까지 전통음악 공연과 발탈, 가사 등 국가무형문화재 공연도 관람할 수 있을 것이다. 

한편, 행사는 별도의 참가신청은 없이 창경궁을 방문하는 입장객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단, 비가 올 경우 행사가 취소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