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구, 매월 셋째 주 토요일 '중고물품 재활용장터' 운영
종로구, 매월 셋째 주 토요일 '중고물품 재활용장터' 운영
  • 김지훈 기자
  • 승인 2019.08.29 2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각역 8번 출구 YMCA에서 ‘GoGo! 그린마켓’ 행사 열어
사진=종로구.
사진=종로구.

 

종로구는 31일 가정에서 사용하지 않는 중고물품을 자유롭게 사고파는 재활용장터 ‘GoGo! 그린마켓’을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서울 YMCA(종로 69)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중고물품 판매 외에도 1회용품 줄이기 캠페인, 폐건전지 교환행사, EM 체험 교육 등 다양한 친환경 프로그램을 함께 추진한다.


‘Zero Waste & Plastic free’ 행사 진행을 위해 비닐봉투, 플라스틱 용기 등 1회용품 사용이 금지되니 방문 시 장바구니 또는 개인 컵 등을 지참하고 방문할 것을 추천한다.


판매자는 선착순 50명을 사전 모집한다. 특히 올해의 경우, 어린이와 청소년을 동반한 가족 단위 판매자를 우선 선정한다. 미래 지역사회의 주인이 될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환경보호에 대한 올바른 가치관을 정립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함이다.


판매자 신청은 서울 YMCA로 유선 접수하거나 홈페이지에서 접수하면 된다. 참가자 미달 시에는 당일 현장접수 또한 가능하다.


단, 전문상인의 참여 및 재고물품 판매는 금지되며 새 물품, 식음료, 동·식물, 의약품, 성인용품 등은 판매할 수 없다. 판매가격은 자율결정하면 되고 거스름돈은 개별 준비해야 한다.


한편 2019 그린마켓은 4월부터 10월까지 매월 셋째 주 토요일 열린다. 구는 31일에 이어 내달 28일과 10월 19일에도 행사를 개최해 사용하지 않는 의류, 도서, 유아용품 등 다양한 중고물품을 재활용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다.


김영종 구청장은 “이번 행사는 중고물품 판매와 물물교환 외에도 EM 체험 교육 등을 진행하고 친환경 홍보물품을 주민들에게 제공하여 환경보호 인식을 높일 수 있도록 구성했다”면서 “누구나 손쉽게 자원절약에 힘을 보탤 수 있는 그린마켓 재활용장터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