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국내 첫 고속도로 수소충전소 개소
현대차, 국내 첫 고속도로 수소충전소 개소
  • 윤지성
  • 승인 2019.04.12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가 한국도로공사와 함께 국내 최초 고속도로 수소충전소를 공식 오픈했다. 

현대자동차는 서울방향 안성휴게소에서 수소충전소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개소식은 현대자동차가 구축한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 안성휴게소 수소충전소와 한국도로공사가 구축한 부산 방향 휴게소의 수소충전소에서 함께 진행됐다.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과 한국도로공사 이강래 사장, 현대자동차 공영운 사장, 자유한국당 김학용 의원 등 행사 관계자 70여 명이 참석했다, 

국내 최초로 고속도로 수소충전소가 마련된 안성휴게소는 경부고속도로 내의 휴게소 중에서도 특히 통행량과 이용 고객이 많아 교통의 요지로 꼽히는 휴게소이다. 현대자동차와 한국도로공사는 경기도권을 비롯해 고속도로에서 수소전기차를 운행하는 고객들의 충전 편의성을 향상시키고 수소전기차 보급에 보탬이 되고자 충전소를 구축하게 됐다. 

특히, 현대자동차가 구축한 서울 방향 안성휴게소의 수소충전소는 현대자동차 최초로 고유의 수소충전소 디자인과 브랜딩이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현대자동차는 충전소 디자인을 통해 수소에너지가 가지고 있는 새로운 에너지원으로서의 이미지를 효과적으로 전달하고, 친환경적인 속성을 강조하며, 가볍고 깨끗한 수소의 속성을 담아내고자 노력했다.

현대자동차 고유의 디자인과 정체성이 반영된 안성휴게소 수소충전소는 총 356㎡의 면적에 시간당 5대 이상의 수소전기차를 완충할 수 있는 25kg/h의 충전 용량을 갖추고 있으며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연중무휴 운영된다.

현대자동차는 오는 6월까지 △중부고속도로의 경기 하남휴게소 △남해고속도로의 경남 함안휴게소에 수소충전소를 추가로 개소할 예정이다. 한국도로공사도 오는 6월까지 △경부고속도로의 울산 언양휴게소 △호남고속도로의 전남 장성의 백양사휴게소 △중부내륙고속도로의 경북 성주휴게소에 수소충전소를 구축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나서겠다는 청사진을 발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