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무기계약직 전원 연내 정규직 전환
홈플러스, 무기계약직 전원 연내 정규직 전환
  • 박영석
  • 승인 2019.03.12 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일순 홈플러스스토어즈 대표이사 사장(좌)과 이종성 홈플러스일반노동조합 위원장(우)이 11일 서울 강서구 홈플러스 본사에서 2019년 임금·단체협약 조인식을 마친 후 협약서를 함께 들어 보이며 악수를 나누고 있다.
임일순 홈플러스스토어즈 대표이사 사장(좌)과 이종성 홈플러스일반노동조합 위원장(우)이 11일 서울 강서구 홈플러스 본사에서 2019년 임금·단체협약 조인식을 마친 후 협약서를 함께 들어 보이며 악수를 나누고 있다.

홈플러스는 양대 노조와 연내 무기계약직의 정규직 전환을 최종 합의했다.

홈플러스는 11일 홈플러스 본사에서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19년 임금·단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약 3000명의 무기계약직 사원들은 올해 안에 기존 정규직 직원들에게 부여되는 직급인 ‘선임’으로 전환될 예정이다.

임금과 처우는 정규직 전환 후와 동일한 처우로 우선 적용된다. 선임 및 섹션장 기준 임금은 계약연봉 기준 7.2% 인상되는 것이다.

이로써 홈플러스는 약 1만5000명의 무기계약직 직원 전원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