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제네바 모터쇼서 '신형 투아렉 V8 TDI' 공개
폭스바겐, 제네바 모터쇼서 '신형 투아렉 V8 TDI' 공개
  • 미디어룩 취재부
  • 승인 2019.03.05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스바겐은 3월 7일부터 17일까지 개최되는 2019 제네바 모터쇼에서 '신형 투아렉 V8 TDI'를 세계 최초로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신형 폭스바겐 신형 투아렉 V8 TDI는 최고출력 421마력의 강력한 힘과 함께 슈퍼스포츠카에 버금가는 91.8kg.m(900Nm)의 최대 토크 성능을 발휘한다. 최고 속도는 250km/h이며,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하는 제로백은 4.9초다.

또한, 저속으로 정속주행을 하는 상황에서부터 강력한 고속주행 및 오프로드 환경 모두에서 탁월한 주행 성능을 제공하고 모든 투아렉 모델과 마찬가지로, 새로운 V8 버전은 유로 6d-TEMP 배출가스 기준을 준수한다. 

신형 투아렉 V8 TDI는 엘레강스(Elegance) 디자인 패키지 트림 및 애트모스피어(Atmosphere) 패키지 등 2가지 라인업으로 구성했다. 엘레강스 디자인 패키지는 메탈과 시원한 느낌의 컬러 톤이 조화를 이뤄 하이테크 느낌을 강하게 연출하고, 애트모스피어 패키지는 목재와 자연스러운 컬러 톤으로 따뜻한 실내 분위기를 연출한다.

신형 투아렉 V8 TDI는 V6 엔진을 탑재한 투아렉과 달리 에어 서스펜션, 전동식 개폐 트렁크 리드, 컴포트 시트, 도난방지 경보 시스템, 스테인리스 스틸 페달과 라이트 사이즈 패키지를 기본 장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