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광주시 주도 車생산 합작법인, 530억원 투자
현대차, 광주시 주도 車생산 합작법인, 530억원 투자
  • 미디어룩 취재부
  • 승인 2019.01.31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가 광주시 주도 자동차 생산법인에 530억원을 투자한다고 31일 밝혔다.

현대차는 31일 광주시가 제시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지속 창출을 위한 완성차 사업 투자 협약’ 최종안에 합의하고 광주시와 1차 투자 협약을 맺었다. 

현대차는 약 530억원을 출자, 19% 지분 투자자로만 참여한다. 광주시가 제시하고 현대차가 첫 투자자로서 합의한 투자 협약에 따르면 신설법인은 자본금 약 2,800억원 등 총 7천억원 규모로 설립된다. 광주시측 (광주시가 출연하는 투자자)이 자본금의 21%인 약 590억원을 출자한 최대주주이며, 향후 약 1,680억원 규모의 60% 지분에 대해서는 광주시가 지역사회, 산업계, 공공기관, 재무적 투자자 등을 유치하기로 했다. 

현대차는 경차급 SUV를 신규 개발해 생산을 위탁한 뒤 완성차 공급을 받아 국내에 판매한다. 전체 근로자 평균 초임연봉은 3500만원으로 적정임금을 책정(주 44시간)키로 했다. 

현대자동차가 광주광역시 주도로 추진되는 신규 자동차 생산 합작법인에 주주의 일원으로 참여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