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 더 플래티넘 부평’ 1순위 마감… 3.51:1경쟁률
‘쌍용 더 플래티넘 부평’ 1순위 마감… 3.51:1경쟁률
  • 미디어룩 취재부
  • 승인 2019.01.24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건설은 ‘쌍용 더 플래티넘 부평’ 1순위 청약 결과 총 321가구 모집에 1128명이 몰려 평균 3.51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최근 2년내(2018년 이후) 부평구에서 분양한 단지들 중 가장 높은 청약 경쟁률이다. 특히 72㎡B 타입은 최고 9대 1의 경쟁률로 마감됐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인근 노후 아파트에 거주하는 실수요자들이 적극 청약에 나선 결과로 계약까지 인기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편리한 교통, 명문 학군, 다양한 생활 인프라의 장점에 임대수요가 풍부하고 6개월후 전매가 가능하다는 것도 장점”이라고 말했다.  

쌍용 더 플래티넘 부평 당첨자 발표는 오는 30일 진행된다. 계약은 2월 12일부터 14일까지다. 계약금 1000만 원 정액제, 중도금 60% 이자후불제 조건이며 발코니 확장이 무상으로 제공된다. 입주는 2021년 12월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