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A GT 클래스 시상식, 1위 비트R&D 정경훈
ASA GT 클래스 시상식, 1위 비트R&D 정경훈
  • 진영석
  • 승인 2018.12.19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ARA 프라이즈 기빙 2018' ASA GT 클래스 시상식이 개최됐다 / 사진 진영석 기자
'KARA 프라이즈 기빙 2018' ASA GT 클래스 시상식이 개최됐다 / 사진 진영석 기자

대한자동차경주협회(회장 손관수, 이하 KARA)의 'KARA 프라이즈 기빙 2018'은 지난 18일 서울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개최됐다. ASA GT 클래스에서는 비트R&D 레이싱팀의 정경훈이 1위를 남기문이 2위에 올랐으며 서한퍼플모터스포트 오한솔 선수가 3위에 올랐다.

이날 시상식은 기존의 관람형 시상식에서 참가자 모두가 주인공이 되어 즐길 수 있는 네트워킹 파티로의 “MIX & MINGLE” 컨셉을 도입하였다. 연말연시에 걸맞는 재즈밴드 공연과 야외 BBQ, 각종 게임별 경품 제공 등으로 예년보다 다채로운 즐길거리가 제공됐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는 손관수 회장이 취임한 이후 2016시즌부터 3년 사이 연평균 관중이 두 배로 늘어 연간 관람객 12만명 시대(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기준)에 돌입하였으며 드라이버와 오피셜의 수 역시 두 배 이상으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ASA GT 클래스 1위 정경훈 선수가 우승소감을 전하고 있다.
ASA GT 클래스 1위 정경훈 선수가 우승소감을 전하고 있다.

진영석 기자, jyswork@gmail.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